백혈병 권위자 김동욱, 의정부을지대병원서 9월부터 진료 
상태바
백혈병 권위자 김동욱, 의정부을지대병원서 9월부터 진료 
  • 조영욱 기자
  • 승인 2021.08.25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혈병 오믹스연구소 개설 표적항암제 연구도
                                        김동욱 교수.
                                        김동욱 교수.

[일간경기=조영욱 기자] 만성골수성백혈병 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자로 꼽히는 김동욱 교수가 9월1일부터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에서 진료를 시작한다. 

의정부을지대학교병원은 8월25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초대 혈액병원장을 역임한 김동욱 교수를 의정부을지대병원 혈액종양내과(혈액내과) 교수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김동욱 교수의 의정부을지대병원 영입 사실이 입소문으로 돌면서 진료 예정일을 묻는 문의 전화와 사전예약이 줄을 잇고 있다.
   
백혈병 조혈모세포이식의 최고 권위자인 김동욱 교수는 세계적인 표적항암제의 국제임상연구와 아시아 최초로 표적항암제 개발을 주도한 인물이다. 

김 교수는 그간의 임상연구 경험을 바탕으로 진료뿐 아니라 을지대학교에 ‘백혈병오믹스연구소’를 개설해 임상중개연구에 주력할 방침이다.

김동욱 교수는 “의정부을지대병원이 백혈병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번에 설립될 백혈병오믹스연구소를 통해 한국 백혈병 진료 및 연구수준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만들어 보이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