잔치국수
상태바
잔치국수
  • 일간경기
  • 승인 2021.06.25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잔치국수
  -산너울, 강너울 40 

                                              윤 금 초

못내 속이 헛헛할 때, 사는 게 참 헛헛할 때

가난하고 소박하고 쫄깃한 국수 생각나네.

삼삼한 어머니 손맛, 서리서리 잔치국수.

화가 강은주
화가 강은주

 

 

 

 

 

 

 

 

 

 

 

 

윤금초 1941년 전남 해남 화산 출생, 1966년 공보부 신인예술상, 1968년 동아일보 신춘문예 당선, 시집『무슨 말 꿍쳐두었니?』『큰기러기 필법』『뜬금없는 소리』등, 중앙시조대상, 고산문학대상, 한국시조대상, 조운문학상 등 수상, 대산문화재단 창작기금, 조선일보사 방일영문화재단 저술·출판지원금 받음, 현재 시조전문 교육기관 (사)민족시사관학교 대표,《정형시학》발행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