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주 경기도의원 “학생들 학습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상태바
이은주 경기도의원 “학생들 학습권이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 김인창 기자
  • 승인 2021.01.24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 태안지구 초·중학교 재배치 논의

화성시 병점 외곽에 위치한 진안 중학교를 이전해 통학 접근성을 개선해 인근 병점중학교, 안화중학교와 균등하게 학생을 배치하게 되면 진안중학교로 배치되는 학생들이 등하교 시간으로 30분 이상 걸리는 피해를 줄이게 될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이은주 경기도의원이 20일 경기도의회 회의실에서 권칠승 국회의원 정명근 보좌관, 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과,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경영지원과 담당자들과 화성 태안지구 내 초·중학교 재배치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이은주 경기도의원이 20일 경기도의회 회의실에서 권칠승 국회의원 정명근 보좌관, 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과,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경영지원과 담당자들과 화성 태안지구 내 초·중학교 재배치에 대한 논의를 하고 있다. (사진=경기도의회)

이은주(민주당, 화성6) 경기도의원은 1월20일 경기도의회 회의실에서 화성 태안지구 내 초·중학교 재배치에 대한 정담회를 가졌다.  

이번 정담회에서 이 의원은 “병점 외곽에 위치한 진안 중학교를 이전해 통학 접근성을 개선해 인근 병점중학교, 안화중학교와 균등하게 학생을 배치하게 되면 진안중학교로 배치되는 학생들이 등하교 시간으로 30분 이상 걸리는 피해를 줄이게 된다"며 "화성교육지원청의 매년 반복되던 중학교 입학 배정에 대한 민원이 해소될 것이기에 입학을 앞두고 있는 학생들의 학습권을 보장하게 될 것”이라고 강력하게 요구했다.

이어 “능동 지역의 도시 개발로 인구가 늘고 있어 초등학교 신설이 시급하지만, 학교 신설 조건이 안돼 피해는 고스란히 학부모들에게 돌아갔다”며 이번 재배치 논의로 벌말초등학교를 (가칭)능1초 부지로 이전을 함께 추진해 태안지구내 초·중학교 재배치를 통해 묵은 민원을 해결해야 한다는 점을 경기도교육청과 화성교육지원청 담당자와 공감을 이뤘다.

이 의원은 화성교육지원청에 “신중하고 철저한 검증과 사전협의를 거쳐 설명회 개최 등으로 학부모들과 소통하여 학생들의 학습권이 올바르게 보장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는 권칠승 국회의원 정명근 보좌관, 경기도교육청 학교설립과, 화성오산교육지원청 경영지원과 담당자들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