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사우동 생활쓰레기 여전‥ 시 강력단속 등 대책 시급
상태바
김포 사우동 생활쓰레기 여전‥ 시 강력단속 등 대책 시급
  • 박성삼 기자
  • 승인 2021.01.04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 사우동의 도로가 주민들이 내다버린 생활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

김포시 사우동 904번지 앞 도로가 주민들이 내다버린 생활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 (사진=박성삼 기자)
김포시 사우동 904번지 앞 도로가 주민들이 내다버린 생활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다. (사진=박성삼 기자)

이 쓰레기들은 며칠째 그대로 방치돼 시민들의 통행과 차량 운행에 지장을 초래해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

이곳을 지나던 행인 A씨는 "일반 쓰레기가 방치되서 보기가 안 좋다"며 "이정도로 쌓였으면 하루 이틀 이야기도 아닌 것 같은데, 시에서 대책을 세워야 하는 것 아닌가"라고 말했다.

주민 B씨는 "시청에 단속을 요구했음에도 김포시가 대책을 세우거나 단속을 하거나 하지도 않았다"며 분통을 터트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