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수험생 코로나19 진단검사 2일 오후 10시까지 가능"
상태바
수원시 "수험생 코로나19 진단검사 2일 오후 10시까지 가능"
  • 김희열 기자
  • 승인 2020.12.02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개 보건소 연장 운영…수험생 응시기회 보장 위해 협력

수원시가 수험생들의 원활한 진단검사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연장 운영한다.

수원시가 수험생들의 원활한 진단검사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연장 운영한다. 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2일 장안·권선·팔달·영통구 등 4개 구 보건소를 오후 10시까지 4시간 연장 운영한다. (사진=수원시)
수원시가 수험생들의 원활한 진단검사를 위해 선별진료소를 연장 운영한다. 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2일 장안·권선·팔달·영통구 등 4개 구 보건소를 오후 10시까지 4시간 연장 운영한다. (사진=수원시)

수원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하루 앞둔 2일 장안·권선·팔달·영통구 등 4개 구 보건소를 오후 10시까지 4시간 연장 운영한다.

이에 따라 수험생이 관련 증상이 있거나 진단검사가 필요할 경우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하면 빠르게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보건소는 수능 지원자임을 확인한 뒤 검체를 우선 채취하고 검사해 결과를 빠르게 확인하게 된다.

이번 수능의 경우 확진 수험생은 병원에서, 격리 수험생은 별도 시험장에서 수능에 응시할 수 있다.

진단검사를 받은 수험생의 응시기회도 보장할 수 있도록 관련 기관들은 긴밀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병원시험장까지 수험생을 이송할 수 있을 때까지 검사결과를 확인할 수 있도록 절차를 개선하고 비상근무도 한다.

김용덕 수원시 안전교통국장은 “수험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수능시험을 치를 수 있도록 교육청과의 협조 등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진단검사가 필요한 수험생들은 꼭 오후 10시까지 가까운 보건소를 방문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