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목련
상태바
산목련
  • 일간경기
  • 승인 2020.11.19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목련

                       

                                       류중권

내게 오는
네 하얀 발소리 조금만으로도 많이 행복해

그것들 하나하나
북이 되어 
내 가슴을 쿵쿵 뛰게 하거든 

나를 보는
네 하얀 눈빛 조금만으로도 행복해
그것들 하나하나
꽃이 되어
내 가슴에 오색 꽃밭을 만들거든
  
내게 닿는
네 하얀 향기 조금만으로도 행복해
그것들 하나하나
햇살이 되어
내 가슴에 꿈으로 반짝이거든 

나를 향한
네 하얀 보고픔 조금만으로도 행복해
그것들 하나하나
내 가슴 가득 해밀처럼 시린 그리움으로 
내 시를 만들거든

                                                                화가 유숙희 作.
                                                                화가 유숙희 作.

 

 

 

 

 

 

 

 

 

류중권 1955년 전북 익산출생, 2014년 아동문예 문학상을 수상하며 문단에 나옴. 고양시도래울초등학교장(전). 한국사도대상수상(2011). 들꽃인성교실운영(현). 시집 가막살나무, 수필집 들꽃숲에서 쓰는 편지, 임진강의 아이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