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공사 임직원, 독거어르신에 겨울나기 키트 선물
상태바
인천도시공사 임직원, 독거어르신에 겨울나기 키트 선물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11.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알복지재단 "급여공제분으로 생필품, 건강식품 마련"
공사 직원들 직접 남동구 지역 독거어르신 가정에 전달 

인천도시공사가 임직원 급여공제분으로 지역 독거어르신을 도운 직장인들의 사연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인천도시공사 직원들이 임직원 급여공제분으로 마련한 겨울나기 키트를 남동구 독거어르신 15가정에 직접 전달하고 있다. 인천도시공사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일수록 주변의 소외이웃을 돌봐야 한다는 생각으로 직원들과 뜻을 모아 이번 봉사활동을 실시했다”며 “앞으로도 상생과 혁신, 화합 가치로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밀알복지재단)
인천도시공사 직원들이 임직원 급여공제분으로 마련한 겨울나기 키트를 남동구 독거어르신 15가정에 직접 전달하고 있다. 인천도시공사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일수록 주변의 소외이웃을 돌봐야 한다는 생각으로 직원들과 뜻을 모아 이번 봉사활동을 실시했다”며 “앞으로도 상생과 혁신, 화합 가치로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 인천지부는 인천도시공사 직원들과 함께 ‘따뜻한 ℃ (도시) 배달원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인천도시공사 직원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어르신을 돕기위해 급여공제분으로 겨울나기 키트를 제작했다. 키트에는 생필품과 건강식품, 마스크, 컬러링 엽서 등이 담겼다.

키트 배달도 인천도시공사 직원들에 의해 이뤄졌다. 직원들은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인천도시공사가 위치한 남동구 지역의 독거어르신 가정 15곳을 직접 방문해 키트 전달과 함께 온정을 나눴다.

인천도시공사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일수록 주변의 소외이웃을 돌봐야 한다는 생각으로 직원들과 뜻을 모아 이번 봉사활동을 실시했다”며 “앞으로도 상생과 혁신, 화합 가치로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밀알복지재단 정우섭 인천지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그 어느때보다 추운 겨울을 맞이하고 계실 독거어르신들에게 마음을 나누어 주신 인천도시공사에 감사드린다”며 “밀알복지재단 인천지부는 앞으로도 지역 소외이웃과 후원자들을 연결하는 다리의 역할로써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