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템글로벌 송도사옥 건립 '첫삽'
상태바
오스템글로벌 송도사옥 건립 '첫삽'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10.26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FEZ, 1500여 명 고용창출 효과 기대
2025년까지 제조·연구시설 순차 조성

임플란트 분야 글로벌 5위 기업인 오스템임플란트(주)의 자회사인 오스템글로벌(주) 사옥이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송도국제도시에서 들어선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0월26일 송도동 209-2번지 첨단산업클러스터(B) 내 오스템글로벌(주) 사옥 부지에서 이원재 청장, 김희철 인천시의원, 최규옥 오스템임플란트(주)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착공식을 열었다. (사진=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0월26일 송도동 209-2번지 첨단산업클러스터(B) 내 오스템글로벌(주) 사옥 부지에서 이원재 청장, 김희철 인천시의원, 최규옥 오스템임플란트(주)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착공식을 열었다. (사진=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10월26일 송도동 209-2번지 첨단산업클러스터(B) 내 오스템글로벌(주) 사옥 부지에서 이원재 청장, 김희철 인천시의원, 최규옥 오스템임플란트(주)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착공식을 열었다. 

오스템글로벌(주)은 일본과 스위스 등 외국 치과정밀기기 연구개발사들과 협력해 2만2693㎡의 부지에 약 1800억원을 투자해 오는 2025년 6월까지 치과의료기기 제조동(7층), 연구·사무동(8층), 랜드마크동(16층) 등을 순차적으로 건립한다. 

오스템글로벌(주) 사옥에는 임플란트 체어, 센서 등 영상장비 제조 연구시설들과 함께 오스템글로벌(주) 임직원 등이 입주하게 되며 약 1450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최규옥 오스템임플란트(주) 회장은 “착공식을 계기로 오스템글로벌(주)를 오는 2035년까지 의료기기 분야 글로벌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고 말했다.  

이원재 인천경제자유구역청장은 “이번 착공식을 통해 사업이 계획대로 착실히 진행될 것으로 믿는다”며 “오스템글로벌(주)가 송도를 전진 기지로 삼아 임플란트 분야와 다양한 의료기기 분야에서 더욱 성장, 글로벌 리딩기업으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