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공동 건의
상태바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 반영" 공동 건의
  • 채종철 기자
  • 승인 2020.10.22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 공동건의문 ‘비대면’ 서명식 실시
수도권내륙선, 국가균형발전 견인 기대

안성시와 화성시, 진천군, 청주시가 수도권 내륙선을 신설하기 위해 힘을 모았다.

안성시, 화성시, 진천군, 청주시는 10월22일 수도권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대한 서명식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했다. 사진 윗줄 왼쪽부터 김보라 안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한범덕 청주시장 아랫줄 왼쪽부터 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 원유민 화성시의회의장, 김성우 진천군의회의장, 최충진 청주시의회의장. (사진=안성시)
안성시, 화성시, 진천군, 청주시는 10월22일 수도권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대한 서명식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했다. 사진 윗줄 왼쪽부터 김보라 안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한범덕 청주시장 아랫줄 왼쪽부터 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 원유민 화성시의회의장, 김성우 진천군의회의장, 최충진 청주시의회의장. (사진=안성시)

안성시, 화성시 진천군, 청주시는 10월22일 수도권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촉구하는 공동건의문에 대한 서명식을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했다.

수도권내륙선은 화성시 동탄역을 시작으로 안성시, 진천군을 거쳐 청주국제공항을 잇는 연장 78.8km의 단선철도로 사업비 약 2조 5000억원이 소요되는 철도 사업이다.

수도권내륙선은 수도권 지역과 중부 내륙간의 교통접근성을 개선시키고, 사업대상지역과 타 지역의 교류 기회를 확대시켜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는 노선이며, ‘지역이 강한 나라, 균형 잡힌 대한민국’이라는 국가균형발전 비전에 부합하는 노선으로 평가받는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이번 비대면 서명식을 통해 “수도권 내륙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촉구하고, 국회 토론회, 민·관 합동 결의대회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안성시민의 염원인 철도망 구축을 이뤄내기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는 29일에는 4개 지역구 국회의원 9명이 공동 주최하는 수도권내륙선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반영을 위한 경기도-충청북도 4개 시・군 공동 국회토론회가 국회의원 회관에서 열리며, 토론회를 통해 수도권내륙선이 수도권과 중부내륙을 잇는 가장 효율적이고 실현 가능한 합리적인 노선이라는 점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보도자료1 관련 사진 총 3장 설명>
* 사진(공동건의문 8인)
- 첫번째 줄 왼쪽부터 김보라 안성시장, 서철모 화성시장, 송기섭 진천군수, 한범덕 청주시장
- 두번째 줄 왼쪽부터 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 원유민 화성시의회의장, 김성우 진천군의회의장, 최충진 청주시의회의장
* 사진(김보라 안성시장)
* 사진(신원주 안성시의회의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