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공무원 징계처분 67.8% 6급이상 고위직
상태바
경기도청 공무원 징계처분 67.8% 6급이상 고위직
  • 오재호 기자
  • 승인 2020.10.19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기대 의원 “고위직일수록 엄격히 처벌해야”

징계처분을 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가운데 6급 이상이 7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징계처분을 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가운데 6급 이상이 7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월1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양기대 의원(민주당·광명을)이 경기도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징계현황’에 따르면 2018년부터 지난 8월까지 경기도청 공무원 중 징계처분을 받은 사람은 총 84명으로 이중 57명(67.8%)이 6급이상 공무원이었다. (사진=일간경기DB)
징계처분을 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가운데 6급 이상이 70%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월1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양기대 의원(민주당·광명을)이 경기도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징계현황’에 따르면 2018년부터 지난 8월까지 경기도청 공무원 중 징계처분을 받은 사람은 총 84명으로 이중 57명(67.8%)이 6급이상 공무원이었다. (사진=일간경기DB)

10월19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양기대 의원(민주당·광명을)이 경기도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경기도청 공무원 징계현황’에 따르면 2018년부터 지난 8월까지 경기도청 공무원 중 징계처분을 받은 사람은 총 84명으로 이중 57명(67.8%)이 6급이상 공무원이었다.
  
공무원 비위내용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음주운전(23%)과 품위손상(23%)이 가장 많았으며 직무유기 및 태만(14%)이 그 뒤를 따랐다.
  
특히 금품향응 수수와 성관련 비위를 저지르고도 견책 정도의 솜방망이 처벌을 받은 공무원도 있어 엄격한 처벌이 필요한 것으로 분석됐다. 

양기대 의원은 “공무원의 적절한 품행에 대한 국민의 눈높이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며 “고위직으로 갈수록 비위행위가 적발됐을 때 엄격한 처벌을 해 이런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