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 곡물 건조장 화재로 60대 농민 숨져
상태바
연천 곡물 건조장 화재로 60대 농민 숨져
  • 한성대 기자
  • 승인 2020.10.16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16일 0시40분께 연천군 왕징면의 한 곡물 건조 작업장에서 기계에 불이 났다.

약 6m 높이의 건조기에 난 불은 곧 꺼졌으나, 작업 중이던 60대 농민 A씨가 기계 위로 올라가 볏단에 물을 뿌리는 과정에서 쓰러져 숨졌다.

경찰은 A씨가 연기에 질식해 사망한 것으로 추정하고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또 기계에 불이 난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