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일자리재단 동두천시 이전 확정
상태바
경기도일자리재단 동두천시 이전 확정
  • 한성대 기자
  • 승인 2020.09.23 16:2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산하 5개 공공기관 주사무소 입지 선정 완료

동두천시가 경기도 5개 공공기관 입지선정 공모에서 경기도일자리재단 이전지로 최종 확정됐다.

동두천시가 경기도 5개 공공기관 입지선정 공모에서 경기도일자리재단 이전지로 최종 확정됐다. 동두천시는 지난 6월부터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TF팀을 구성하고 범 시민 서명운동을 통해 7240명의 서명을 받아 경기도에 제출하는 한편, 6월21일 최용덕 시장이 경기도 제2청사에서 진행된 2차 PT심사에 경쟁도시 6개 시·군 중 유일하게 참석해 9만4000여 시민들의 유치염원을 호소하고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 왔다. (사진=동두천시)
동두천시가 경기도 5개 공공기관 입지선정 공모에서 경기도일자리재단 이전지로 최종 확정됐다. 동두천시는 지난 6월부터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TF팀을 구성하고 범 시민 서명운동을 통해 7240명의 서명을 받아 경기도에 제출하는 한편, 6월21일 최용덕 시장이 경기도 제2청사에서 진행된 2차 PT심사에 경쟁도시 6개 시·군 중 유일하게 참석해 9만4000여 시민들의 유치염원을 호소하고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 왔다. (사진=동두천시)

지난 6월부터 지역 간 균형 발전을 위해 산하 5개 공공기관 주사무소 입지 선정 공모를 추진해온 경기도는 23일 경기도일자리재단 동두천시 이전을 포함한 새로운 보금자리를 최종 확정했다.

앞서 동두천시는 지난 6월부터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TF팀을 구성하고 범 시민 서명운동을 통해 7240명의 서명을 받아 경기도에 제출하는 한편, 6월21일 최용덕 시장이 경기도 제2청사에서 진행된 2차 PT심사에 경쟁도시 6개 시·군 중 유일하게 참석해 9만4000여 시민들의 유치염원을 호소하고 당위성을 설명하는 등 노력을 기울여 왔다.

시는 상패동 19(캠프 님블 반환공여지)에 일자리재단을 신축할 계획으로 청사신축 전 불현동 시네마플러스(CGV 건물)건물을 임시청사로 사용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2016년 설립된 경기도일자리재단은 맞춤형 취업 및 교육훈련지원, 기업 고용유지 지원사업, 경기도기술학교 운영, 일자리정책 연구 등을 주요사업으로 하며 약 265명의 직원이 근무하게 된다.
 
최용덕 시장은 "동두천시의회의 결의문 채택, 경기도의원 활동 등 시민들의 열망이 실현된 쾌거"라며 "이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경기도일자리재단 유치를 필두로 상패동 국가산단의 성공 등 동두천시 발전을 위해 우리 모두 함께 최선을 다하자"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짱가 2020-09-25 17:46:53
축하드립니다.
동두천 경제가 살아나길 응원드립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