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화장장 건립되면 안양시민 장례편의 대폭 증진 ”
상태바
“화성 화장장 건립되면 안양시민 장례편의 대폭 증진 ”
  • 정용포 기자
  • 승인 2020.09.0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호 시장, 8일 함백산 추모공원 조성 지자체장 간담회 참석

화성 함백산 추모공원이 들어서면 장례를 치르기 위해서 타 지역 화장시설을 이용해야 했던 안양시민들의 불편과 경제적 부담이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8일 최대호 안양시장은 ‘함백산 추모공원’ 건립추진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해 "화성 함백산 추모공원이 들어서면 장례를 치르기 위해서 타 지역 화장시설을 이용해야 했던 안양시민들의 불편과 경제적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안양시)
8일 최대호 안양시장은 ‘함백산 추모공원’ 건립추진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해 "화성 함백산 추모공원이 들어서면 장례를 치르기 위해서 타 지역 화장시설을 이용해야 했던 안양시민들의 불편과 경제적 부담이 크게 줄어들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안양시)

8일 최대호 안양시장은 ‘함백산 추모공원’ 건립추진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최대호 시장을 비롯한 6개 지자체장(안양·화성·부천·광명·안산·시흥)이 참석한 가운데 공사현장에서 열렸다.

화성시 매송면 숙곡1리 일대 30만㎡에 들어서는 함백산 추모공원은 안양시와 화성시 등 6개 지자체가 총사업비 1425억원을 분담해 건립 중이며 안양시는 공동분담액 1211억여 원 중 185억원을 분담하고 있다.

이곳에는 화장로(13기), 봉안시설(2만6천514기), 자연장지(2만5천300기), 장례식장(8실) 등 현대식 장묘시설이 갖춰지게 된다.

현재 50% 가까운 공정을 보이는 가운데 내년 3월중 공사가 끝나, 마무리 및 제반절차를 거쳐 6월께 개장 계획이다.

앞서 안양시는 민선5기였던 2013년 5월 화성시의 공동형 종합장사시설 추진에 따른 양해각서를 체결하며 인근 지역 9개 지자체(화성, 부천, 안산, 시흥, 광명, 군포, 의왕, 과천, 평택)와 함께 화장장건립에 뛰어 들었다.

이후 불참을 결정했다가 민선7기 최대호 시장이 취임하면서 재추진, 지난해 11월 최 시장이 6개시 공동투자협약을 체결고공동화장장 건립에 다시 참여해 안양시민 숙원이 빛을 보게 된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