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년 금단의 땅..미군기지 애스컴시티 역사 다큐 방송
상태바
80년 금단의 땅..미군기지 애스컴시티 역사 다큐 방송
  • 박종란 기자
  • 승인 2020.09.08 1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부평구, 특집 다큐 '안녕, APO 901..' 제작
12일, 13일 오후 6시30분 OBS 경인TV서 방영

부평의 땅이지만 정작 부평주민들에게도 낯설기만 한 미군기지 애스컴시티의 역사와 그 속에서 태어나 번영과 쇠락의 과정을 거쳤던 한국 대중음악의 뿌리에 대한 이야기가 다큐멘터리로 시청자들을 찾는다.

인천 부평구문화재단은 부평의 역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를 제작해 12일, 13일 오후 6시30분 OBS 경인TV를 통해 방송한다.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는 일제강점기 일본 육군의 조병창이 자리 잡았던 시절부터 해방 후 미군기지 도시 ‘애스컴시티’가 있었던 시기까지 역사를 담았다. 이번 제작을 통해 부평 애스컴시티를 중심으로 한국 대중음악이 성장하는 데에 기여한 역사를 재조명하고, 음악 중심 문화도시 부평의 뿌리를 시민들에게 알려준다. (사진=인천 부평구)
인천 부평구문화재단은 부평의 역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를 제작해 12일, 13일 오후 6시30분 OBS 경인TV를 통해 방송한다.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는 일제강점기 일본 육군의 조병창이 자리 잡았던 시절부터 해방 후 미군기지 도시 ‘애스컴시티’가 있었던 시기까지 역사를 담았다. 이번 제작을 통해 부평 애스컴시티를 중심으로 한국 대중음악이 성장하는 데에 기여한 역사를 재조명하고, 음악 중심 문화도시 부평의 뿌리를 시민들에게 알려준다. (사진=인천 부평구)

인천 부평구문화재단은 부평의 역사를 다룬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를 제작해 12일, 13일 오후 6시30분 OBS 경인TV를 통해 방송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 예비 문화도시 사업의 일환으로 제작된 이번 다큐멘터리는 문화도시 사업을 주관하고 있는 부평구문화재단과 부평구청, 지역 민영방송 OBS 경인TV와 협력해 제작했다.

다큐멘터리 '안녕, APO 901, 샌프란시스코'는 일제강점기 일본 육군의 조병창이 자리 잡았던 시절부터 해방 후 미군기지 도시 ‘애스컴시티’가 있었던 시기까지 역사를 담았다. 이번 제작을 통해 부평 애스컴시티를 중심으로 한국 대중음악이 성장하는 데에 기여한 역사를 재조명하고, 음악 중심 문화도시 부평의 뿌리를 시민들에게 알려준다.

1부 '부평, 땅의 기억'에서는 어린 시절, 일제에 의해 강제노역에 동원돼 학창 시절을 보내고 1960년대 이후 증가한 혼혈아동을 도왔던 서재송 옹을 비롯해 한국전쟁 이후 부평 애스컴시티 등 미군부대에서 근무했던 장효윤 씨, 부평이 낳은 권투 세계챔피언 홍수환 씨가 출연하여 당시의 기억을 이야기한다. 80년의 역사를 생생하게 기억하는 사람들이 들려주는 부평의 이야기가 담겼다.

2부 '부평의 노래'에서는 주한미군지원사령부 애스컴(ASCOM)이 위치해 있던 부평의 음악에 대해 알아본다. 많게는 2만여 명이 주둔했던 부평 애스컴시티 주변에는 이들을 위한 클럽이 즐비했으며 미군기지 내에도 십 수개의 클럽이 있었던 것으로 확인된다. 당대 최고의 가수 키보이스, 현미, 이시스터즈와 드러머 안기승, 트럼펫연주가 최선배 씨 등이 모두 부평과 전국 미군기지에서 활동하던 음악인들. 본 프로그램에서는 이들의 이야기를 통해 당시 미군 클럽의 음악, 그중에서도 부평 애스컴시티를 중심으로 활동했던 음악 이야기를 들어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