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렇게 말렸는데..김포시, 대면예배 강행 교회 집합금지 명령
상태바
그렇게 말렸는데..김포시, 대면예배 강행 교회 집합금지 명령
  • 박성삼 기자
  • 승인 2020.08.31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30일 두 차례 위반..확진환자 발생시 구상권도 청구

김포시가 장기본동의 교회 한 곳에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김포시는 현장 대면예배를 금지하고 온라인 예배만을 허용하는 강화된 방역수칙을 8월23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위반한 교회 1곳에 대해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사진=김포시)
김포시는 현장 대면예배를 금지하고 온라인 예배만을 허용하는 강화된 방역수칙을 8월23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위반한 교회 1곳에 대해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렸다. (사진=김포시)

해당 교회는 현장 대면예배를 금지하고 온라인 예배만을 허용하는 강화된 방역수칙을 8월23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위반했다.

이에 따라 해당 교회는 8월 31일부터 9월 6일까지 7일간 교회에서 주관하는 2인 이상 예배, 집회, 모임 등 모든 활동이 금지된다. 

김포시는 향후 김포경찰서와 함께 해당 교회를 합동 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해당 기간 중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위반할 경우 경찰에 고발 조치하고 코로나19 확진환자가 확인되면 구상권도 청구할 예정이다.

하루 앞서 김포시는 시청 직원 360여 명을 투입해 관내 총 360개소의 교회를 점검했으며 대면예배 금지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10곳을 적발했다.

이 중 2회 위반한 1곳은 집합금지 명령을 내리고 1회 위반한 9곳은 경고 조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