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단속·견인 조치 강화
상태바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단속·견인 조치 강화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8.28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단원경찰서, 오는 9월7일부터 12주간

안산단원경찰서는 오는 9월7일부터 11월30일까지 12주간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단속 및 견인 조치를 강화한다.

안산단원경찰서는 오는 9월7일부터 11월30일까지 12주간 어린이보호구역 내 사고발생 지점과 상습 불법 주·정차 지점, 주·정차 단속 카메라 미설치 지점 등을 중점적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 및 견인 조치를 강화한다. (사진=안산단원경찰서)
안산단원경찰서는 오는 9월7일부터 11월30일까지 12주간 어린이보호구역 내 사고발생 지점과 상습 불법 주·정차 지점, 주·정차 단속 카메라 미설치 지점 등을 중점적으로 불법 주·정차 단속 및 견인 조치를 강화한다. (사진=안산단원경찰서)

사고발생 지점과 상습 불법 주·정차 지점, 주·정차 단속 카메라 미설치 지점 등을 중점적으로 지정된 견인대행업체와 협조체계를 마련해 추진할 계획이다.

경찰은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교통사고 56% 이상이 도로 횡단 중에 발생하고, 불법 주·정차로 인한 운전자 시야 방해(23%)가 가장 큰 사고원인으로 분석됐다며, 현재는 불법 주정차 위반차량에 대해 안전 경고장을 부착하는 등 계도 및 홍보 활동을 병행하고 있으니 우리 어른들이 지켜 줄 의무가 있는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로 조성’을 위하여 안산시민분들이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