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2차 혈장공여…신도 1천100명 참여
상태바
신천지 2차 혈장공여…신도 1천100명 참여
  • 김인창 기자
  • 승인 2020.08.27 17:0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달 4일까지 진행
"코로나19 극복 동참"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은 코로나19 치료제의 신속한 개발을 위해  대구시 수성구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2차 단체 혈장 공여를 진행한다.

신천지 대구교회 성도 1100여명이 8월 27일부터 9월 4일까지 7일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개발을 위한 2차 단체 혈장 공여에 참여한다. 27일 오후 신천지교회 성도가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혈장 공여를 하고 있다.(사진=신천지 예수교회)
신천지 대구교회 성도 1100여명이 8월 27일부터 9월 4일까지 7일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개발을 위한 2차 단체 혈장 공여에 참여한다. 27일 오후 신천지교회 성도가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혈장 공여를 하고 있다.(사진=신천지 예수교회)

 

혈장 공여에 나서는 이들은 코로나19에 감염됐다 완치한 신천지 대구교회 신도 1100여 명이다. 

혈장 공여는 27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대구육상진흥센터에서 진행된다. 첫날인 27일에는 약 160여 명이 참여했다.

앞서 신천지 대구교회는 지난달 13∼17일 1차 단체 혈장 공여에 참여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신도 628명이 혈장을 공여했다고 신천지 측은 밝혔다.

이번 2차 단체 혈장 공여가 마무리되면 총 1700여명의 신도가 혈장 공여에 참여하게 된다.

신천지예수교 한 관계자는 "신천지예수교회는 지난 2~3월 많은 확진자가 발생해 국민들께 근심과 걱정을 끼쳐드린 것에 죄송한 마음을 잊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도 질병관리본부와 긴밀히 협조해 코로나19가 극복될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만희 신천지 총회장은 지난 25일 서신을 통해 "예수님의 피로 죄사함 받은 성도님들의 피(혈장)가 우리나라와 국민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쓰일 수 있도록 혈장 공여에 앞장서자"며 완치 성도님들의 혈장 공여를 적극 권장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양감자 2020-09-09 14:41:47
감사합니다
건강하십시요♡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