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스마토피아센터 권인숙요원 행안부 장관표창
상태바
김포시 스마토피아센터 권인숙요원 행안부 장관표창
  • 박성삼 기자
  • 승인 2020.08.24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유공자로 선정

김포시 스마토피아센터에서 근무하는 권인숙 관제요원이 행정안전부 주관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유공자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김포시 스마토피아센터에서 근무하는 권인숙 관제요원이 행정안전부 주관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유공자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김포시)
김포시 스마토피아센터에서 근무하는 권인숙 관제요원이 행정안전부 주관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 유공자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사진=김포시)

2014년부터 5년 7개월 간 CCTV 관제요원으로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권인숙 씨는 범죄 및 재난·재해 등 각종 사건·사고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시민의 안전생활을 위해 최선을 다한 공을 인정받았다.

이번 수상은 전국적으로 주요 공적을 인정받은 공무원 5명, 관제요원 7명, 관련 사업자 1명이 표창자로 선정됐으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SECON 2020 세계보안엑스포행사’가 내년으로 연기됨에 따라 지난 19일 자체적으로 표창을 수여했다.

스마토피아센터는 권인숙 관제요원을 포함한 24명의 관제요원이 4조 2교대 순환근무로 도로, 주택가, 어린이보호구역 등에 설치된 4830여 대의 CCTV를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경찰과 협조해 지난해 총 1992건의 범죄 검거 실적을 냈다.

특히 이번 집중호우 시 굴포천 배수펌프장 수로변 낚시객을 안전한 곳으로 이전 조치하고 도로변 토사 유출로 차량 통행에 지장을 준 상황에는 실시간 관제로 해당 부서와 신속히 대응해 시민과 사회안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김진석 정보통신과장은 “앞으로도 시민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관제요원들이 이를 계기로 경찰뿐만 아니라 소방서 등 유관기관과 신속한 대응체계로 범죄 및 재난상황에서 시민을 보호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