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의원봉사단, 안성 수해현장으로 가다
상태바
수원시의회 의원봉사단, 안성 수해현장으로 가다
  • 김희열 기자
  • 승인 2020.08.14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여 명 일죽면 메론재배 농가 찾아 토사 제거 등 힘보태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 의원봉사단은 14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메론 재배 농가를 방문해 수해복구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 의원봉사단은 14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메론 재배 농가를 방문해 수해복구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수원시의회)
수원시의회(의장 조석환) 의원봉사단은 14일,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안성시 일죽면 메론 재배 농가를 방문해 수해복구 자원봉사활동을 펼쳤다. (사진=수원시의회)

이날 봉사활동에는 조석환 의장을 비롯한 수원시의원 26명과 의회사무국 직원 및 자원봉사센터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여하여, 하우스 내부로 유입된 토사 및 배양토를 제거하는 등 복구 지원 일손 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아주대병원은 수원시의회와 함께하는 자원봉사의 일환으로 500만원 상당의 긴급구호물품을 안성시에 전달하며 위로의 마음을 전했다.

봉사단을 이끈 조석환 의장은 “집중호우로 재산과 농작물 피해를 본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와 도움이 되었기를 바란다”고 말하며 “수해의 상처를 딛고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가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수원시의회 의원봉사단은 지원의 손길을 기다리는 피해 주민들을 위해 앞으로도 수해복구지원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