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소사경찰서 청소년 보이스피싱 지킴이 활동 전개
상태바
부천소사경찰서 청소년 보이스피싱 지킴이 활동 전개
  • 강성열 기자
  • 승인 2020.08.13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소사경찰서는 노인 대상 보이스피싱 범죄가 날로 심각해지는 것에 반해 상대적으로 디지털 기기 활용에 어려움이 있는 어르신들을 위하여 학교전담경찰관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청소년 보이스피싱 안전지킴이’활동을 전개한다.

부천소사경찰서는 디지털 기기 활용에 어려움이 있는 어르신들을 위하여 학교전담경찰관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청소년 보이스피싱 안전지킴이’ 활동을 전개한다. (사진=부천소사경찰서)
부천소사경찰서는 디지털 기기 활용에 어려움이 있는 어르신들을 위하여 학교전담경찰관 카카오톡 채널을 통한 ‘청소년 보이스피싱 안전지킴이’ 활동을 전개한다. (사진=부천소사경찰서)

 

이는 지역 내 청소년 자녀들이 어르신들을 대신해 직접 범죄 예방 선생님으로 자처, 채널 게시물을 통해 보이스피싱 예방법 숙지 후 부모님, 조부모님께 전달 및 홍보하는 새로운 범죄 예방법으로, 시행 홍보를 위해 지난 10일부터 2주간 결과 인증샷 이벤트를 시행중이다.  

방송통신위원회 통계에 따르면 장·노년층의 디지털 정보화 수준은 지난해 58.3%로 타 취약계층과 비교해도 가장 낮으며, 정보통신 이용 시 범죄 노출 우려도 높아 맞춤형 교육이 절실한 상황이다.

따라서 자녀들이 직접 부모님 및 조부모님께 보이스피싱 예방법을 전달하는 ‘청소년 보이스피싱 안전지킴이’ 시행은 디지털 기기 활용에 어려움이 있는 어르신들도 쉽게 범죄 예방법 접근이 가능해지며, 더 나아가 가족 구성원 모두가 피해 예방에 관심을 기울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부천소사경찰서는 증가하는 보이스피싱 범죄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지난 4월 27일 '보이스피싱 전담수사팀'을 신설, 최근까지 총 41명 검거(20명 구속·피해액 11억5000만원 상당)했고, 2억6200만원의 피해를 예방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이경자 부천소사경찰서장은 “보이스피싱 범죄가 갈수록 더 교묘하고 지능화되고 있어 시민들의 더욱 각별한 관심과 주의를 당부하며 경찰에서도 적극적인 예방 및 홍보, 검거 활동을 통해 보이스피싱 범죄 근절에 사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