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북한 도시 1곳과 자매결연 추진..남북협력 '선봉장'
상태바
화성시, 북한 도시 1곳과 자매결연 추진..남북협력 '선봉장'
  • 김영진 기자
  • 승인 2020.07.29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업무협약 체결
인도적 대북지원, 합작 등 협력사업 추진

화성시가 29일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남북 도시 간 교류협력의 기틀을 마련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29일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임종석 이사장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남북 도시 간 교류협력의 기틀을 마련했다. (사진=화성시)
서철모 화성시장은 29일 (사)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임종석 이사장과 ‘새롭고 지속가능한 남북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남북 도시 간 교류협력의 기틀을 마련했다. (사진=화성시)

협약은 지난해 개정된 인도적 대북지원사업 및 협력사업 처리에 관한 규정에 따라 지자체가 민간단체를 통하지 않고도 직접 대북지원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되면서, 전국의 30여개 지자체들과 공동협력사업을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시는 앞으로 북측 도시와 자매결연을 맺고 △긴급구호 등 인도적 대북지원 △합작 및 투자 등 경제활동 △문화교류 등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여기에 경문협은 자문과 함께 남북도시 간 신뢰성 있는 교두보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임 이사장은 “사실상 남북한 교류가 중단된 현 상황에서 가장 기초적이면서 생활적인 협력을 우리 민족 스스로 시작하려는 것”이라며, “작은 물방울이 모여 강물을 이루 듯 작은 힘이 모여 규모 있는 협력사업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 시장은 “첫 번째 협약도시로서 남북 도시 간 협력사업의 선봉장 역할을 톡톡히 해내겠다”며 “화성시의 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협력사업으로 남북 공동번영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는 재단 이사장인 임종석 대통령외교안보특별보좌관과 이사를 맡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등 20여 명이 참석해 협약서 서명과 기념 퍼포먼스로 통일모금 온도탑 제막행사 등이 진행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