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 방울토마토 첫 수확
상태바
파주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 방울토마토 첫 수확
  • 성기홍 기자
  • 승인 2020.07.13 0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맛 강하고 병충해 강해

파주시는 파평면 덕천리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에서 방울토마토를 첫 수확했다.

파주시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는 경기북부지역 최초 560㎡ 규모로 단동 1동과 3연동 하우스 1동으로 구성돼 운영되고 있다. 시는 지난해 방울토마토 1차 시험 과정을 거친 후 올해 4월 1300주를 정식한 후 본격적으로 정상 가동해 이달부터 방울토마토를 수확했다. (사진=파주시)
파주시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는 경기북부지역 최초 560㎡ 규모로 단동 1동과 3연동 하우스 1동으로 구성돼 운영되고 있다. 시는 지난해 방울토마토 1차 시험 과정을 거친 후 올해 4월 1300주를 정식한 후 본격적으로 정상 가동해 이달부터 방울토마토를 수확했다. (사진=파주시)

파주시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하우스는 경기북부지역 최초 560㎡ 규모로 단동 1동과 3연동 하우스 1동으로 구성돼 운영되고 있다. 시는 지난해 방울토마토 1차 시험 과정을 거친 후 올해 4월 1300주를 정식한 후 본격적으로 정상 가동해 이달부터 방울토마토를 수확했다. 

현재 시험 재배중인 방울토마토는 복합환경시스템 운영으로 기후온난화 가속화에도 90% 이상의 착과율과 평균 당도 10Brix 이상으로 단맛이 강하고 병충해에 강한 것으로 확인됐다.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에서는 방울토마토 시험재배를 시작으로, 농촌진흥청과 연계해 생육데이터 및 외·내부기상(온도, 습도, CO2, 일사량)을 수집 분석하고 파주시 스마트농업 실천 가능한 농장에 적합한 빅데이터를 농가에 신속하게 공급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예정이다. 

윤순근 파주시 스마트농업과장은 “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은 스마트농업을 선호하는 시설원예농가 뿐만 아니라 스마트농업 교육을 체계적으로 요구하는 청년 창업농을 대상으로 기술을 보급해 새로운 첨단 영농기술 연수 전진기지 역할을 수행 하게 될 것”이라며 “향후 스마트농업을 준비하는 창업농, 농업인 등 누구나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열린 교육장 등 신기술 보급 공간 등으로 활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