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어촌공사 경기본부, 장마철 침수피해 대비 퇴적물 제거
상태바
한국농어촌공사 경기본부, 장마철 침수피해 대비 퇴적물 제거
  • 김희열 기자
  • 승인 2020.07.12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는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농경지 침수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배수로 퇴적물 및 수초제거를 실시하고 도내 배수장과 배수시설 정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는 배수로 퇴적물 및 수초제거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는 배수로 퇴적물 및 수초제거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한국농어촌공사)

 

특히 상습 침수피해 지역, 배수에 취약한 논 타작물 재배단지와 시설재배지역 주변에 위치한 배수로(90km)의 퇴적물 및 수초제거를 최우선적으로 실시중이다. 

또한 장마철 국지성 집중호우에 대비해 도내 54개소 배수장에 대해 가동태세를 갖추는 등 정비를 완료했으며 집중호우 대비 비상근무반을 편성해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승재 경기지역본부장은 “배수장 등 관내 시설에 대한 점검 뿐 아니라 농가 주변 배수로에 수초 및 퇴적물로 인한 침수 유발요인을 사전에 정비해 장마철 집중호우로 인한 영농피해가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