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도시철도 1호선 검단연장선 하반기 착공
상태바
인천도시철도 1호선 검단연장선 하반기 착공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06.30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사업계획 승인..총사업비 7977억원 중 6059억원 투입

인천도시철도1호선 계양역과 검단신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건설사업’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승인을 받아 하반기 착공에 들어간다.

인천도시철도1호선 계양역과 검단신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건설사업’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승인을 받아 하반기 착공에 들어간다. 사진은 검단연장선 노선도. (자료=인천시)
인천도시철도1호선 계양역과 검단신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건설사업’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승인을 받아 하반기 착공에 들어간다. 사진은 검단연장선 노선도. (자료=인천시)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 건설사업은 총 연장 6.825km, 총사업비 7977억원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올 하반기 건설에 착수해 2024년 개통이 목표다.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은 공항철도와의 연계인프라와 인천북부지역 도시철도 네트워크를 구축해 검단신도시 택지개발사업으로 예상되는 교통수요 증가를 해소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에 승인받은 사업구간은 서구 원당동(101역사)에서 서구 불로동(103역사)까지 3.515km의 기타공사 구간으로 정거장 3개소가 포함된 총사업비 6059억원 규모이다.

향후 1차 사업계획 변경 구간은 계양역에서 서구 원당동(101역사)까지 3.310km를 연결하는 공사로, 특히 경인 아라뱃길 하부통과구간은 쉴드TBM 특수공법을 적용해 안전한 시공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계획했다.

정거장과 출입구의 위치는 검단신도시 택지개발계획과 부합되도록 선정했고 기본계획 대비 환승동선을 최소화해 이용객 편의 향상을 도모했다.

철제차륜 중량전철(4M4T)로 총 35편성이 유인운전 시스템으로 운행될 예정으로 열차의 운행간격은 출·퇴근시 4.5분, 평시는 8.5분이다.

한기용 인천도시철도건설본부장은 “인천도시철도1호선 검단연장선의 2024년 적기 개통을 위해 향후 추진절차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