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 농촌일손돕기
상태바
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 농촌일손돕기
  • 일간경기
  • 승인 2020.06.09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사태 장기화
농촌 인력부족 극심

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는 9일 용인시 기흥구 대부농원을 찾아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는 9일 용인시 기흥구 대부농원을 찾아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
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는 9일 용인시 기흥구 대부농원을 찾아 농촌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농협자산관리 경기지사)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력부족이 극심한 상황에서 어려움에 처한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심명배 지사장과 직원 10여 명은 블루베리 가지 치기와 묘목화분 정리작업을 하며 무더운 날씨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농촌일손돕기 지원을 받은 A 농가는 “일손이 모자라 가지 치기를 못해 애 때우고 있었는데 농협 직원들이 봉사활동을 해 주어서 한숨 덜었다”며 일손돕기에 참여한 직원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농협자산관리회사 경기지사 신명배 지사장도 “작은 일손이나마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어 보람된다” 며 “농협자산관리회사는 항상 농업인과 함께 동행하며 농업인이 대우받을 수 있도록 농업인 지원사업을 앞으로도 계속 하겠다”고 말했다.

농협자산관리회사는 창립 이래 꾸준한 농촌일손돕기 활동과 농업인 신용회복 지원 사업 등을 영위하여 농업인을 위한 농협이 되는데 일조하고 있는 회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