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화의 길목 파주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 중심지로
상태바
평화의 길목 파주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 중심지로
  • 성기홍 기자
  • 승인 2020.06.03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탄현면서 남북산림협력센터 준공식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을 목표로 하는 최초 ‘남북산림협력센터’ 준공식이 3일 파주시 탄현면 성동리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은 ‘숲으로 남북을 잇다!’라는 주제로 개최됐으며 최종환 파주시장, 박종호 산림청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윤후덕 국회의원, 박정 국회의원, 주민 대표 등 남북 산림 협력을 기원하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파주시)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을 목표로 하는 최초 ‘남북산림협력센터’ 준공식이 3일 파주시 탄현면 성동리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은 ‘숲으로 남북을 잇다!’라는 주제로 개최됐으며 최종환 파주시장, 박종호 산림청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윤후덕 국회의원, 박정 국회의원, 주민 대표 등 남북 산림 협력을 기원하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사진=파주시)

한반도 산림생태계 복원을 목표로 하는 최초 ‘남북산림협력센터’ 준공식이 3일 파주시 탄현면 성동리 일원에서 개최됐다.

이날 준공식은 ‘숲으로 남북을 잇다!’라는 주제로 개최됐으며 최종환 파주시장, 박종호 산림청장, 김연철 통일부장관,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윤후덕 국회의원, 박정 국회의원, 주민 대표 등 남북 산림 협력을 기원하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50억원의 예산을 들여 조성한 남북산림협력센터는 스마트 양묘장 등을 갖췄으며 낙엽송, 소나무, 잣나무 등 온대 중·북부 기후에 적합한 묘목 10종을 생산·관리하고 북한에 적용 가능한 스마트 양묘기술을 개발해 적정 기술 확보를 목표로 운영된다.

또한 관리동 1층은 남북산림협력 관계자들의 활동 지원을 위해 교육강의실, 사무실, 회의실 등으로 산림협력 관계자가 활용 가능한 개방공간으로 운영된다.

최종환 시장은 “한반도 평화수도 파주에서 남북을 잇는 남북산림협력센터의 준공식을 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남북산림협력은 한반도 생태계를 연결하고 남북관계를 개선하기 위한 첫걸음으로 평화와 통일의 길목인 파주에서 산림을 통한 평화와 번영의 훈풍이 힘차게 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