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파격" 평택 비대면 클래식공연으로 월례회 진행
상태바
"이것이 파격" 평택 비대면 클래식공연으로 월례회 진행
  • 신동훈 기자
  • 승인 2020.06.03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원들 "수준높은 공연에 위로받는 느낌 감동"

평택시가 딱딱했던 월례조회를 직원들을 위한 비대면 힐링 프로그램으로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평택시는 지난 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 활동으로 지친 직원들에게 작은 위안을 주기 위해 6월 월례조회를 비대면 클래식 공연으로 진행했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지난 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 활동으로 지친 직원들에게 작은 위안을 주기 위해 6월 월례조회를 비대면 클래식 공연으로 진행했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지난 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 활동으로 지친 직원들에게 작은 위안을 주기 위해 6월 월례조회를 비대면 클래식 공연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시는 그 동안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월례조회를 개최하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6월 월례조회는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근무,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및 청사 발열검사 근무, 선별진료소 운영 등 피로에 지친 직원들의 힐링을 위해 ‘클래식과 함께하는 인문학’ 특강으로 마련했다.

콘서트에서는 배우 겸 연출가 정진의 진행으로, 유니버셜 브라스 앙상블 팀의 클래식 음악과 오페라 공연이 펼쳐졌고 이 장면은 모두 영상으로 담겨 시 내부행정망에 게시됐다. 게시된 영상은 직원들이 언제든지 시청할 수 있다.

월례조회 공연을 시청한 한 직원은 “풍성한 금관 5중주 연주와 뮤지컬 가수의 힘있는 노래로 위로를 받은 느낌”이라면서 “이번 월례조회는 고생하는 직원들에 대한 배려가 느껴져 더욱 감동적"이라고 전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상근무 등으로 고생이 많은 직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클래식 공연이라는 작은 힐링의 기회를 통해 모든 공직자들이 시민을 위해 다시 힘을 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