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첫 초·중·고졸 검정고시 23일 시행
상태바
올해 첫 초·중·고졸 검정고시 23일 시행
  • 김종환 기자
  • 승인 2020.05.22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교육청, 오전 9시 6개 고사장서 치러져

인천시교육청은 ‘2020년도 제1회 초·중·고졸 검정고시’를 5월 23일 시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이번 검정고시는 이날 오전 9시 지역 내 6개 고사장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응시생은 초졸 172명, 중졸 476명, 고졸 1701명 등 총 2379명이다.

코로나19 확진자, 자가격리자는 이번 시험에 응시할 수 없다.

이들은 8월에 치러지는 제2회 검정고시에 응시할 수 있다.

당일 의심 증상자 발생에 대응하기 위해 관할 보건소 및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구축했다.

의심 증상자가 불가피하게 시험에 응시해야 할 경우를 대비해 각 고사장에 별도의 고사실도 마련했다.

모든 응시자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고 미착용 시 응시가 불가하다.

모든 응시자는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중졸·고졸 응시자 중 점심시간이 포함된 경우에는 도시락과 음용수를 준비해야 한다.

합격자는 오는 6월 16일에 인천시교육청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다.

자세한 사항은 인천시교육청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중등교육과 고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무일 중등교육과장은 “기저질환 등 코로나19에 취약한 응시자는 응시를 자제해 2회 시험에 응시해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