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경찰서장, 차량 절도범 검거한 아파트 경비원에 표창
상태바
포천경찰서장, 차량 절도범 검거한 아파트 경비원에 표창
  • 이재학 기자
  • 승인 2020.05.21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
김태철 포천경찰서장은 차량 절도범들을 검거한 경비원 A씨(왼쪽)에게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 표창을 수여했다. (사진=포천경찰서)
김태철 포천경찰서장은 차량 절도범들을 검거한 경비원 A씨(왼쪽)에게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 표창을 수여했다. (사진=포천경찰서)

포천경찰서장은 차량 절도 및 무면허 운전자를 검거하는데 기여한 아파트 경비원인 A 씨에게 5월 21일 경기북부지방경찰청장 표창 및 우리동네 시민경찰로 선정해 미니 경찰흉장을 수여했다. 

지난 8일 새벽 A씨는 아파트 주차장에서 자신의 차량이 없어진 것을 알게 된 주민(피해자)의 제보로 함께 경비실에 가서 CCTV를 확인 하던 중, 피해 차량이 아파트로 진입하는 것을 발견하고 주민과 협력해 절도범 2명을 신속히 붙잡은 후 112에 신고해 경찰에게 인계하는 공적을 세운바 있다.

이에 김태철 포천경찰서장은 경비원의 공적을 격려하기 위해 직접 아파트 관리사무소를 방문해 표창 및 우리동네 시민경찰 미니흉장을 수여하며 “경비원 분들은 훌륭한 치안동반자로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경찰은 이와 유사한 범죄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민들에게 차내에 보조키 등 귀중품을 보관하는 일이 없도록 하고, 차량에서 하차 시 차량 문을 반드시 시정할 것을 적극 홍보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