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상록경찰서, 학교 화장실 불법 카메라 설치 점검
상태바
안산상록경찰서, 학교 화장실 불법 카메라 설치 점검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5.20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성범죄 예방을 위한 불법카메라 탐지 활동

안산상록경찰서는 등교 개학을 앞둔 지난 19일 초중고교 화장실․탈의실 등에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했다.

안산상록경찰서는 등교 개학을 앞둔 지난 19일 초중고교 화장실․탈의실 등에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했다. (사진=안산상록경찰서)
안산상록경찰서는 등교 개학을 앞둔 지난 19일 초중고교 화장실․탈의실 등에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확인했다. (사진=안산상록경찰서)

최근 디지털성범죄로 인해 사생활이 노출된 피해자가 속출, 이로 인한 제2의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청소년들이 안심하고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등교 개학 이전에 55개교를 대상으로 불법촬영 카메라 설치 여부를 집중 점검했다.

문덕주 경장은 “학교는 구조상 남녀화장실이 근접해 있어 불법카메라 설치하기가 용이한 데 이번 점검으로 교사와 학생들에게 불법촬영에 대한 경각심을 주어 안전한 학교문화를 만드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또한 신학기에 발생하는 학생 간 학교폭력이나 디지털범죄에 관해 학교전담경찰관에게 교내에서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학교전담경찰관 배너를 재정비했다.

안산상록경찰서는 단순 호기심에서 시작한 디지털 기기 이용 범죄는 지능화되고 상습화되는 경향이 짙어 사이버 성폭력·학교 폭력으로 이어지기에 학교전담경찰관의 사이버폭력에 대비한 역량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으며 교사 및 학부모에게 청소년들의 디지털기기 사용에 관한 더욱 세심한 관심을 갖도록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