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같이 술 마셔주지 않는다”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입건
상태바
“같이 술 마셔주지 않는다”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입건
  • 김종환 기자
  • 승인 2020.05.18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논현경찰서 특수상해 혐의 구속영장 신청 여부 중

노점상에서 술을 거절하는 지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노점상에서 술을 거절하는 지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50대 남성이 5월 18일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인천 논현경찰서)
노점상에서 술을 거절하는 지인에게 흉기를 휘둘러 다치게 한 50대 남성이 5월 18일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인천 논현경찰서)

5월 18일 인천 논현경찰서에 따르면 A(59) 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다.

A 씨는 5월 17일 오후 4시 35분께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 한 노점상에서 B(63) 씨를 흉기로 찔러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날 A 씨는 노점상에서 우연히 만난 B씨가 “같이 술을 마시자”는 자신의 요구를 거절하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A 씨는 B 씨의 뺨을 때린 후 인근 옆 노점상에서 가져온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전해졌다.

A 씨가 휘두른 흉기에 눈 쪽을 다친 B 씨는 현재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이들은 평소 알고 지내던 사이로 알려졌다.

A 씨는 “평소 안면이 있는 B 씨가 나를 모른 척하고 집에나 가라고 해서 화가 났다”고 경찰에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를 통해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계획”이라며 “A 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