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진약국, 코로나19 극복 성금 5천만원 기탁
상태바
안산 진약국, 코로나19 극복 성금 5천만원 기탁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4.20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 처한 시간강사·위기가정 등에 전달

안산시는 20일 진약국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5천만원을 기탁해 위기가정 등을 돕는데 사용하기로 했다.

안산시는 20일 진약국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5천만원을 기탁해 위기가정 등을 돕는데 사용하기로 했다. (사진=안산시)
안산시는 20일 진약국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5천만원을 기탁해 위기가정 등을 돕는데 사용하기로 했다. (사진=안산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기탁된 성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코로나19 사태로 일자리를 잃은 지역내 대학 시간강사를 돕는데 1천만원,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생활고를 겪는 이웃에 2천만원이 전달되며 나머지는 도내 취약계층을 돕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단원구 고잔동에 위치한 진약국의 후원은 지난 1월 저소득 소외계층을 위해 5천만원을 전달한데 이어 올해만 벌써 두 번째다.

이날 시장실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윤화섭 시장을 비롯해 진정주 약사 등 관계자가 참석해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상황 극복을 위한 나눔 실천과 시 대응에 대한 논의를 나눴다.

진정주 진약국 약사는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사태로 많은 분들이 힘들어하고 있어 작은 도움이나마 보태고 싶어 나눔을 실천하게 됐다”며 “특히, 학교가 정상화되지 않아 일자리를 구하지 못해 더욱 어려운 생활을 하고 있는 대학 시간강사 분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윤화섭 시장은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통 큰 기부로 도움의 손길을 건네줘 감사드리고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과 서로의 연대로 코로나19는 반드시 이겨낼 수 있다”며 “한국가스공사 가스연구원, 한국산업기술시험원 임직원, 용돈을 모아 기부한 주하연 학생 등 시민여러분들의 후원 참여가 이어지는데 다시 한 번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