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전시민 지역화폐 선불카드 일괄 발급
상태바
파주시, 전시민 지역화폐 선불카드 일괄 발급
  • 성기홍 기자
  • 승인 2020.04.05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안정지원금 지급
개인 별도 신청 없어

파주시가 시민들을 대신해 코로나19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지급에 필요한 선불카드를 6일 일괄 신청했다고 밝혔다. 많은 지자체가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로 한 가운데 나온 첫 사례라 적극행정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보인다.

파주시는 전시민을 대상으로 지역화폐 선불카드 일괄 발급을 실시한다. (사진=파주시)
파주시는 전시민을 대상으로 지역화폐 선불카드 일괄 발급을 실시한다. (사진=파주시)

 

시는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 회생과 민생 안정을 위해 긴급 원포인트 추경으로 454억원을 기 확보, 모든 시민에게 10만원씩의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그러나 지원금 지급을 위해 필요한 선불카드를 시민 개인이 방문 신청하는데 따른 불편과 시간적 비용, 코로나19 감염 우려를 해소하기 위해 시가 전체 시민을 대신해 일괄 발급 신청하기로 결정했다.

이를 위해 시는 우선 각 세대별로 ‘안내문’과 ‘수령확인서’를 배부할 계획이다. 시민들은 배부된 ‘수령확인서’를 작성해 신분증을 지참하고 관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면 바로 본인 또는 세대원의 선불카드를 수령할 수 있다.

선불카드 수령기간은 이달 말부터 7월31일까지로 이후에는 수령할 수 없으며, 선불카드의 사용기간은 8월31일까지로 이후 잔액은 자동 소멸된다. 

시는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의 빠른 지급을 위해 이달 말부터 1주일을 ‘집중 교부 기간’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지급이 원활히 이뤄지도록 업무를 보조할 공공근로 인력도 채용하기로 해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실업난 극복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시의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지급대상은 지난달 31일 24시 이전부터 긴급생활안정지원금 수령일 전까지 계속해서 파주시에 주민등록을 유지한 사람으로, 31일 이전에 태아였더라도 수령일 전까지 출생한 자녀에 대해서 긴급생활안정지원금을 수령할 수 있다. 단, 외국인은 제외된다.

또 선불카드 수령은 사회적 거리 두기 및 쏠림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마스크 5부제 와 마찬가지로 출생연도 끝자리에 따른 5부제 방식으로 이뤄진다. 즉, 수령인의 출생연도 끝자리가 1·6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방문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