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 추진..올바른 행정구역명 사용 요청
상태바
광주시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 추진..올바른 행정구역명 사용 요청
  • 구학모 기자
  • 승인 2020.03.03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보도·기획방송 등 통해 인식개선 캠페인 나서

광주시가 시의 정체성을 찾고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광주시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광주시가 시의 정체성을 찾고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광주시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에 따라 시는 광주시의 정확한 이름을 찾기 위해 인식개선 캠페인을 추진한다. 우선 시는 인식개선 캠페인으로 기획보도와 기획방송을 지속 추진하고 언론보도 모니터링을 지속해 기사 정정요청 등 즉각적인 대응을 시행한다. (사진=광주시)
광주시가 시의 정체성을 찾고 브랜드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광주시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에 따라 시는 광주시의 정확한 이름을 찾기 위해 인식개선 캠페인을 추진한다. 우선 시는 인식개선 캠페인으로 기획보도와 기획방송을 지속 추진하고 언론보도 모니터링을 지속해 기사 정정요청 등 즉각적인 대응을 시행한다. (사진=광주시)

3일 시에 따르면 최근 코로나19 확진자에 관한 문의가 증가하면서 행정구역명 약칭 사용으로 광주시 시민들의 혼란이 가중되고 행정력이 낭비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시는 광주시의 정확한 이름을 찾기 위해 인식개선 캠페인을 추진한다. 우선 시는 인식개선 캠페인으로 기획보도와 기획방송을 지속 추진하고 언론보도 모니터링을 지속해 기사 정정요청 등 즉각적인 대응을 시행한다. 또한 광주시의 성격과 가치, 정체성을 정확하게 전달할 수 있는 BI를 제작하고 시정소식지, 시 캐릭터를 이용해 광주의 이미지를 알릴 예정이다.

이에 앞서 시는 공문을 통해 ‘올바른 행정구역명 사용’을 요청했다. 지난 2월 12일 언론사에 명칭을 바로잡아 달라는 내용으로 공문을 보냈으며 광주시와 전국 시·군·구에도 같은 내용의 문서를 발송했다.

이에 따른 가시적인 성과도 나타나고 있다. 시는 경강선 경기광주역의 역명 변경을 추진한다. 시는 주민의견과 설문조사, 심의위원회 등 행정절차를 거친 후 국토부 등 상급기관 심의 시 통과될 수 있도록 역량을 집중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건의했지만 수용되지 않은 중부고속도로 경기광주요금소 명칭 변경을 다시 추진할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광주시의 ‘정체성 찾기’ 프로젝트를 통해 올바른 행정구역명 사용으로 정확한 정보전달과 광주시 브랜드 이미지를 높여 도시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