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을 더 가까이" 평택시, 영유아·부모 북스타트 사업 추진
상태바
"책을 더 가까이" 평택시, 영유아·부모 북스타트 사업 추진
  • 신동훈 기자
  • 승인 2020.02.20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이달부터 북스타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평택시는 이달부터 북스타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평택시는 3개 거점 도서관(배다리, 장당, 안중)에서 평택시거주자 15 ~18개월 영유아를 대상으로 북스타트 책꾸러미 사업을 시범운영하고 있으며 연내 3개월 ~18개월 유아로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평택시)
평택시는 이달부터 북스타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평택시는 3개 거점 도서관(배다리, 장당, 안중)에서 평택시거주자 15 ~18개월 영유아를 대상으로 북스타트 책꾸러미 사업을 시범운영하고 있으며 연내 3개월 ~18개월 유아로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평택시)

이번 사업은 그림책을 매개로 아기와 부모가 풍요로운 관계를 형성하며 대화를 통해서만 길러지는 소중한 인간적 능력들을 심화시킬 수 있도록 돕고, 영유아와 부모를 대상으로 독서문화향유 기회를 제공하는 보편적 지식문화복지를 실현할 것으로 기대된다. 

평택시는 3개 거점 도서관(배다리, 장당, 안중)에서 평택시거주자 15 ~18개월 영유아를 대상으로 북스타트 책꾸러미 사업을 시범운영하고 있으며 연내 3개월 ~18개월 유아로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북스타트 사업은 평택시 소재 ㈜에어프로덕츠 코리아(대표 김교영)의 도서관 발전기금을 기반으로 추진되며, 북스타트 책꾸러미는 영유아도서 2권, 에코백, 가이드북, 그림책 추천목록집으로 구성돼 있다. 

김교영 대표는 “소중한 아이들에게 첫 책을 선물하는 의미있는 사업에 함께하게 돼 뜻깊고 이 사업을 통해 평택의 유아들이 책을 가까이하며 행복하게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각 도서관 전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