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119원의 기적’ 캠페인 동참 "의회 차원 적극 협조"
상태바
인천시의회 ‘119원의 기적’ 캠페인 동참 "의회 차원 적극 협조"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02.01 1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의회는 지난달 31일 본회의장에서 전체의원과  인천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과 소방본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9원의 기적’ 캠페인 행사를 가졌다.

인천시의회는 지난달 31일 본회의장에서 전체의원과  인천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과 소방본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9원의 기적’ 캠페인 행사를 가졌다. (사진=인천시의회)
인천시의회는 지난달 31일 본회의장에서 전체의원과  인천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과 소방본부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19원의 기적’ 캠페인 행사를 가졌다. (사진=인천시의회)

‘119원의 기적’ 캠페인은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이 하루에 119원씩 월 3천570원을 기부해 모은 모금액으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에게 용기와 희망을 주기 위해 지난해 8월부터 인천시 소방본부에서 전국 최초로 시작한 나눔 활동 캠페인이다.

이용범 의장은 “하루 119원의 아주 작은 정성이지만 많은 시민이 동참하면, 도움이 절실한 이웃에게 기적과 같은 큰 용기와 희망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인천시 소방본부가 쏘아올린 ‘119원의 기적’이 인천시 뿐만 아니라 전국 방방곡곡으로 퍼져 나가길 기대하며 의회 차원에서 적극 협조 하겠다”고 말했다.

‘119원의 기적’ 가입 신청은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1월말 현재 가입인원은 1천750명, 누적 모금액은 3천여 만원에 이르고 있으며, 모금액은 소방현장활동과 구조·구급활동 중에 발견된 어려운 이웃에게 지원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