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조성..대규모 개발사업 성장 동력 확보
상태바
부천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 조성..대규모 개발사업 성장 동력 확보
  • 강성열 기자
  • 승인 2020.01.22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덕천 시장, 영상문화산업단지 문화도시 인프라 핵심지 조성 등 핵심정책 발표

장덕천 부천시장이 22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목표인 ‘새로운 성장’으로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기 위한 4대 핵심정책을 발표했다.

장덕천 부천시장이 22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목표인 ‘새로운 성장’으로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기 위한 4대 핵심정책을 발표했다. 부천시는 스마트시티 조성, 대규모 개발사업과 문화의 산업화를 동력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사진=부천시)
장덕천 부천시장이 22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올해 목표인 ‘새로운 성장’으로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기 위한 4대 핵심정책을 발표했다. 부천시는 스마트시티 조성, 대규모 개발사업과 문화의 산업화를 동력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사진=부천시)

먼저 부천시는 대규모 개발사업과 문화의 산업화를 동력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좋은 일자리 창출에 힘쓴다.

대장신도시는 2만 세대의 공공주택 건립과 함께 공업지역 유망업종을 유치·육성해 첨단산업단지로 조성한다. 종합운동장 일원은 친환경주거단지를 조성하고 지능형 로봇산업 등 관련 기업 30개사를 유치해 첨단특화산업 중심으로 전환한다.

영상문화산업단지는 문화·영상 관련 기업 28개사와 연간 창업기업 198개를 유치하고,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을 활용한 국내 최고의 영상문화 체험공간을 만들어 미래형 관광코스로 육성한다. 오정 군부대와 역곡 공공주택 사업부지는 교통, 일자리, 공원이 풍부한 도시로 개발한다.

부천의 핵심 문화 요소인 만화, 애니메이션, 영화 등을 산업화하는 기반도 지속 마련한다. 영상문화산업단지에 웹툰융합센터를 건립하고, 국립영화박물관을 유치해 문화도시 인프라의 핵심지역으로 완성한다. 영화, 애니메이션 등 영상물 사운드를 제작하는 폴리스튜디오를 조성하고, 경기도 뮤직플랫폼 공모에 참여해 음악창작 기반시설도 마련한다.

또한 더 살기 좋은 미래 도시를 스마트하게 준비한다. 대장신도시, 영상문화산업단지 등 5개 개발사업지구는 초기 단계부터 스마트시티 개념을 도입해 사람 중심, 지속가능한 스마트시티로 조성한다.

지능형 교통체계를 구축해 관내 주요 교차로 신호를 최적화해 시내 교통의 흐름을 빠르게 하고, GTX-B 노선 구축과 제2경인선 옥길 경유 유치 등으로 촘촘한 도시철도망을 확충한다.

첨단기술과 공유서비스 등을 활용해 주차문제를 해결하고 지역 일자리도 창출하는 스마트시티 챌린지 실증 사업을 이어가며, 민간부설주차장 주차정보 공유를 6개소에서 15개소로 늘려 비어있는 주차장의 활용도를 높인다. 특히, 상반기 중 자율주행이 가능한 부천형 주차로봇 시제품을 출시해 주차효율을 40% 이상 끌어올린다.

이외에도 부천시는 △원도심 마을길, 도시재생과 연계 △베르네천·여월천 시민 힐링공간으로 복원 △전체 학년 친환경 무상급식 공급 △행복주택 4천230세대 마련 등을 추진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