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력만 있다면..인천시 중소기업에 100% 보증 지원 추진 
상태바
기술력만 있다면..인천시 중소기업에 100% 보증 지원 추진 
  • 안종삼 기자
  • 승인 2020.01.2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재·부품·장비산업·기술혁신기업 보증 지원 업무협약 체결

인천시와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기술보증기금, 인천테크노파크는 21일 인천 송도 미추홀타워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경쟁력향상 및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보증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천시와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기술보증기금, 인천테크노파크는 21일 인천 송도 미추홀타워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경쟁력향상 및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보증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일간경기DB)
인천시와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기술보증기금, 인천테크노파크는 21일 인천 송도 미추홀타워에서 지역 중소기업의 경쟁력향상 및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을 위한 ‘협약보증 지원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일간경기DB)

이번 협약보증사업은 일본 수출규제 및 미·중 무역마찰의 여파로 생산, 매출이 감소하는 등 산업 전반에 불확실성이 확대되는 가운데 소재·부품·장비산업 및 기술혁신 선도형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담보력이 미약한 창업 7년 이내의 기술혁신 선도형기업과 소재·부품·장비산업에 5억 원까지 채무보증을 지원하는 사업으로서 인천시에서 10억 원을 출연하고 기술보증기금이 200억 원 규모로 운영하는 보증지원 사업이다.

자금용도는 운전자금에 한하며 1년간 은행채무의 100%까지 보증하고, 보증료 또한 0.2%p 인하해 준다.  

이번 협약보증지원 사업을 통해 기술력이 있는 인천의 창업기업은 담보 걱정없이 저리의 은행자금을 지원받게 되었으며, 인천시는 혁신성장 분야의 미래산업 발굴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남주 산업진흥과장은“이번 협약은 우수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들이 자금을 원활하게 조달해 혁신성장을 이어나가는데 도움을 주고자 인천시와 인천지방중소벤처기업청, 기술보증기금 및 인천테크노파크 등 인천의 기업지원기관들이 뜻을 모아 추진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