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돈 전 이천시장 북콘서트 "이천시민들과 더 가까이"
상태바
조병돈 전 이천시장 북콘서트 "이천시민들과 더 가까이"
  • 이규상 기자
  • 승인 2020.01.15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준비 중인 조병돈 전 이천시장이 15일 저녁 7시 이천 미란다호텔 미란다홀에서 북 콘서트를 개최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준비 중인 조병돈 전 이천시장이 15일 저녁 7시 이천 미란다호텔 미란다홀에서 북 콘서트를 개최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준비 중인 조병돈 전 이천시장이 15일 저녁 7시 이천 미란다호텔 미란다홀에서 북 콘서트를 개최했다. 

조병돈 전 시장의 첫 회고록 ‘오직 한 길’에는 민선 4·5·6기 12년 동안 이천시장으로 재임하면서 시민과 함께 울고 웃으며 이천의 일부로 살아온 그의 궤적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저자는 책속에 말단 공무원에서 이천의 3선 시장이 되기까지 드라마 같았던 일생의 이야기를 담담히 써 내려갔다. 하지만 이 책은 한 사람의 회고록이라기보다 이천의 모든 것을 담은 생생한 기록이다. 

12년간 각종 정책을 통해 오늘의 이천 모습을 완성한 인간 조병돈의 전 인생은 바로 이천의 과거이자 현재이기 때문이다. 

특히 정부의 하이닉스 증설 불허로 시작된 조 전 시장과 이천시민들의 투쟁이 담긴 그날의 기억은 지금 이천의 심장부 역할을 하는 SK하이닉스가 어떻게 완성되었는지 잘 보여주고 있다. 

조병돈 전 이천시장은 “이번 북 콘서트에는 순수 이천시민들만 초청해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며 “외부인사 초청이나 형식적인 진행이 없었기 때문에 이천시민들과 더 가까워진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조병돈 전 이천시장은 “이번 북 콘서트에는 순수 이천시민들만 초청해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며 “외부인사 초청이나 형식적인 진행이 없었기 때문에 이천시민들과 더 가까워진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저자는 이번 북 콘서트를 통해 지난 날의 이천을 회상하며 시민들과 소통할 수 있는 토크콘서트를 진행했다.이날 자유로운 대화를 통해 이천의 오늘과 내일을 이야기 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한편 조병돈 전 이천시장은 “이번 북 콘서트에는 순수 이천시민들만 초청해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며 “외부인사 초청이나 형식적인 진행이 없었기 때문에 이천시민들과 더 가까워진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