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은성 전 안성시장 총선 도전 '가닥'..최종 입장 표명만 남아
상태바
황은성 전 안성시장 총선 도전 '가닥'..최종 입장 표명만 남아
  • 정휘영 기자
  • 승인 2020.01.14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은성 전 안성 시장이 보궐선거 시장직 도전을 사실상 포기하고 총선 준비를 위해 물밑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향후 최종 입장표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황은성 전 안성 시장이 보궐선거 시장직 도전을 사실상 포기하고 총선 준비를 위해 물밑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향후 최종 입장표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황은성 전 안성 시장이 보궐선거 시장직 도전을 사실상 포기하고 총선 준비를 위해 물밑 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향후 최종 입장표명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황 전 시장은 최근 기자와의 독대에서 “여러 가지 문제와 상황을 두고 고민도 많이 하고 있다”면서 “빨리 노선을 정해서 속 시원하게 밝히고 싶지만 아직까진 그럴 단계가 아니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황 전 시장은 “지난 지방선거에 출마해서 낙선됐다면 지금 시장직 도전은 당연시되겠지만 그 당시 사실상 불출마를 선언했기 때문에 지금 이 시점에서 시장직 도전은 아닌 것 같다”는 심경을 내비쳐 사실상 총선 도전 쪽으로 무게가 실리고 있다.

황 전 시장은 “지난 지방선거 당시 후배들을 위해 불출마를 결심했지만 좋은 결과를 이루지 못해 안타까운 마음뿐이었다”면서 “시장직 도전은 후배들을 위해 양보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8년이라는 시간 동안 안성시장직을 행하면서 많이 성과도 냈고 안성을 위해 그 누구보다 노력도 많이 했다”며 “앞으로 더 낳은 모습으로 시민들께 다가가고 싶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