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보디빌딩협회 박영진 전 회장, 안산시 체육회장 출마 선언
상태바
안산보디빌딩협회 박영진 전 회장, 안산시 체육회장 출마 선언
  • 김대영 기자
  • 승인 2020.01.13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 민선 체육회장 선거를 앞두고 안산시보디빌딩협회 박영진 전 회장은 13일 안산시 체육회장 선거에 공식 출마했다. (사진=안산시)
안산시 민선 체육회장 선거를 앞두고 안산시보디빌딩협회 박영진 전 회장은 13일 안산시 체육회장 선거에 공식 출마했다. (사진=안산시)

다음달 20일 안산시 민선 체육회장 선거를 앞두고 안산시보디빌딩협회 박영진 전 회장은 13일 안산시 체육회장 선거에 공식 출마한다고 선언했다.

안산시 통합 보디빌딩 초대회장을 역임한 박영진 회장은 안산시 체육 발전을 위해 72년 만에 관선에서 민선으로 치러지는 만큼, 현직 종목단체 회장으로서 체육의 백년대계와 안산시 체육의 미래를 위해 책임감을 가지고 현직 53개 단체 협회장 중 유일하게 출마한다고 밝혔다.

이어 저는 30여 년 전 안산에 뿌리를 내리며 제2의 고향으로 생각하고 살았으며 18년 전 로타리클럽에 입문 봉사의 길을 시작했고, 로타리클럽 회장으로 3750지구 안산 지역대표로서 재임 중 로타리 역사를 새로 쓰고 세계 1등을 하는데 온힘을 다했고  여러 사회단체에서 봉사의 외길을 걸어왔다고 피력했다.

박영진 전 회장은 사업을 하다 부도가 나서 큰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10여년 만에 다시 재기하였고 3년 전 안산대학교 최고경영자과정 최연소 총동문회장으로 취임해 또 하나의 봉사의 길을 걷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안산대 최고경영자과정에서 ‘불어라 새바람아’라는 슬로건으로 총동문회를 창립하여 최연소로 2년 동안 봉사하면서 동문회장으로 경험했던 노하우를 바탕으로, 시 체육회장에 당선되면 체육회를 변화와 혁신으로 튼튼한 체육회를 만들어 가겠다고 약속했다.

박영진 전 회장은 이런 강한 자신감과 확실한 경험으로 학교 체육을 육성 발전시고 엘리트 체육을 든든하게 지원, 선수들이 편안하게 운동하고 안산과 대한민국을 대표할 수 있도록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박 전 회장은 동체육회를 적극 지원하여 스포츠클럽을 만들고 사회체육, 여가체육을 발전시켜 70만 시민들께 건강도시 삶의 희망을 주는 도시를 다음 세대에 물려주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역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