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남춘 인천시장 동구 지역민과 소통..지역 현안 정책공유·의견 수렴
상태바
박남춘 인천시장 동구 지역민과 소통..지역 현안 정책공유·의견 수렴
  • 홍성은 기자
  • 승인 2019.12.23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동구를 방문해 동구 지역 현안에 대해 주민의 목소리를 듣는 민·관소통 시간을 가졌다고 23일 인천시는 밝혔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동구를 방문해 동구 지역 현안에 대해 주민의 목소리를 듣는 민·관소통 시간을 가졌다고 23일 인천시는 밝혔다. 박 시장은 지난 4월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 괭이마을카페 등 주요 현장을 둘러보고 동구 주민들과 대화 이후 2번째 방문이다. (사진=인천시)
박남춘 인천시장이 동구를 방문해 동구 지역 현안에 대해 주민의 목소리를 듣는 민·관소통 시간을 가졌다고 23일 인천시는 밝혔다. 박 시장은 지난 4월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 괭이마을카페 등 주요 현장을 둘러보고 동구 주민들과 대화 이후 2번째 방문이다. (사진=인천시)

박 시장은 지난 4월 수도국산 달동네 박물관, 괭이마을카페 등 주요현장을 둘러보고 동구 주민들과 대화 이후 2번째 방문이다.

이날 소통의 자리에는 인천시와 동구 관계 공무원 및 주민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인천 2030 미래이음' 발표시간을 가진 이후 동구 핵심 안건인 '치매안심 통합관리 시니어타운 조성' '인천교 유수지 환경정비' 등에 대한 정책 공유와 주민들 의견을 듣는 시간을 가졌다.

박 시장은 "논의된 동구 핵심과제인 치매 안심 통합관리 시니어타운 조성과 유수지 환경정비 사업은 동구와 시가 협업해 원활하게 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민들의 의견과 건의사항 등을 해당 부서에 최대한 반영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시는 지역에 주요 현안을 주민들과 소통을 통해 충돌을 줄이고 서로가 윈윈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방침이다.

최근 수소연료발전소 사업과 배다리 연결도로 조성 사업이 민·관소통을 통해 해결한 바 있다.

인천시 관계자는 "지난 1월부터 민·관협의체를 운영해 지역 현안 과제들을 중심으로 민관이 대화와 협치를 통해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