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지에는 역시 팥죽
상태바
동지에는 역시 팥죽
  • 일간경기
  • 승인 2019.12.23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절기상 동지(冬至)인 22일 오후 용인시 한국민속촌에서 관계자들이 팥죽을 만들고 있다. 예로부터 조상들은 동지를 특별한 날로 여기고 액운을 쫓고 복을 기원하는 새날이라는 의미를 담아 붉은 색이 든 팥죽을 쒔다. (사진=용인시)
절기상 동지(冬至)인 22일 오후 용인시 한국민속촌에서 관계자들이 팥죽을 만들고 있다. 예로부터 조상들은 동지를 특별한 날로 여기고 액운을 쫓고 복을 기원하는 새날이라는 의미를 담아 붉은 색이 든 팥죽을 쒔다. (사진=용인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