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피해 응급복구 지원 감사합니다"..강화군, 해병대 제2사단 찾아 위문
상태바
"태풍 피해 응급복구 지원 감사합니다"..강화군, 해병대 제2사단 찾아 위문
  • 유지남 기자
  • 승인 2019.12.19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화군은 태풍 ‘링링’에 의한 피해 응급복구를 위해 대민지원에 나섰던 해병대 장병들을 위문하기 위해 19일 해병대 제2사단을 방문해 체력단련기구를 전달했다.

강화군은 태풍 ‘링링’에 의한 피해 응급복구를 위해 대민지원에 나섰던 해병대 장병들을 위문하기 위해 19일 해병대 제2사단을 방문해 체력단련기구를 전달했다. (사진=강화군)
강화군은 태풍 ‘링링’에 의한 피해 응급복구를 위해 대민지원에 나섰던 해병대 장병들을 위문하기 위해 19일 해병대 제2사단을 방문해 체력단련기구를 전달했다. (사진=강화군)

지난 9월 대민민국을 강타한 제13호 태풍 ‘링링’에 의해 강화군은 70억 원 가까운 피해가 발생했다.

건축물은 물론 인삼 비가림시설, 비닐하우스, 수산 양식시설 같은 군민의 생계와 직결된 시설물들이 큰 피해를 입었고 이에 해병대 제2사단 병력 5천여 명이 나서면서 신속한 피해복구를 지원한 바 있다.

유천호 군수는 “얼마 전 태풍과 돼지열병 때뿐만 아니라 평소 영농철에도 대민지원에 나서 주는 군장병의 노고에 강화군민 모두가 마음 깊이 감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민․관․군 협력의 모범적인 모습을 보여 지역 안보를 확고히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화군은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 2천00명에게 별도의 감면 신청 없이 재산세 2억여원을 환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