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15 총선 누가 뛰나] 인천 중구·동구·강화·옹진
상태바
[2020년 4·15 총선 누가 뛰나] 인천 중구·동구·강화·옹진
  • 안종삼 기자
  • 승인 2019.12.04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택상 지역위원장-안상수 의원 대결 양상에 변수도
배준영 이사장-박상은 전 의원-김찬진 위원장 가세

더불어민주당 조택상 지역위원장과 자유한국당 안상수 의원의 대결 양상에 변수도 적지 않다.

자유한국당은 배준영 전 지역위원장과 박상은 전 의원의 가세로 혼전이 예상된다.

김찬진 바른미래당 시당 대변인과 안재형 정의당 지역위원장도 거론된다.

 

더불어민주당

조택상(민·60·지역위원장)
조택상(민·60·지역위원장)

동구청장을 지낸 조택상(60) 지역위원장의 출마가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2010년과 2014년 치러진 동구청장 선거에서 각각 당선과 낙선을 기록한 조 위원장은 2016년 20대 총선에서 고배를 마셨다.

조 위원장은 현대제철노동조합 통합위원장과 제5대 인천동구청장 등을 지냈다.

 

자유한국당

안상수(한·73·국회의원)
안상수(한·73·국회의원)

안상수(73) 의원의 출마가 유력한 가운데 중진 용퇴론의 여파가 변수로 작용되고 있다.

2002년과 2006년 인천시장에 당선된 안 의원은 2010년 같은 선거에는 패했으며 1999년과 2015년 재보궐선거와 2016년 총선에서 당선됐다.

안 의원은 동양그룹 종합조정실 사장과 인천유나이티드FC 구단주, 제18대 대통령선거 한나라당 경선 후보 등을 지냈다.

박상은(한·70·전 국회의원)
박상은(한·70·전 국회의원)

출마설이 끊이지 않는 박상은(70) 전 의원의 행보도 주목된다.

2008년과 2012년 총선에서 당선된 박 전 의원은 2015년 정치자금법 위반 등의 혐의로 기소됐다가 대법원에서 집행유예 판결을 받고 의원직을 상실했다.

대한제당 대표이사 사장을 역임한 박 전 의원은 인천시 정무부시장과 외교통상부 경제통상대사 등을 지냈다.

배준영(한·49·인천경제연구원 이사장)
배준영(한·49·인천경제연구원 이사장)

배준영(49) 인천경제연구원 이사장도 출마가 유력하다.

지난 2016년 치러진 20대 국회의원 선거에 새누리당 후보로 출마한 배 이사장은 당시 안상수 무소속 후보에 져 낙선했다.

배 이사장은 한나라당 인천시당 대변인과 국회의장비서실 공보비서관, 인천항만물류협회 회장 등을 지냈다.

 

바른미래당

김찬진(바·52·지역위원장
김찬진(바·52·지역위원장

치과의사인 김찬진(52) 인천시당 대변인이 내년 총선 출마를 위해 물밑 행보를 가속화하고 있다.

지역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 대변인은 인천보건복지연구소 개설해 지역 주민들의 보건복지 분야에 대한 애로사항을 듣고 있다.

김 대변인은 조선대학교 치과대학 외래교수와 인천광역시 치과의사회 동구 회장 등을 역임했다.

 

정의당

안재형(정·51·지역위원장)
안재형(정·51·지역위원장)

안재형(51) 지역위원장이 출마 여부를 고민하고 있다.

안 위원장은 지역의 정치적인 상황을 지켜보면서 출마 여부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다.

인천의료원 노조 지부장 등을 지낸 안 위원장은 인천의료원 공공의료사업 팀장으로 일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