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소래포구에 20m 높이 새우 전망대 짓는다
상태바
인천 소래포구에 20m 높이 새우 전망대 짓는다
  • 박근식 기자
  • 승인 2019.11.26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6월께 수도권의 대표적 관광지인 인천 소래포구에 20m 높이로 새우 모양의 전망대가 들어선다. '새우타워' 주변에는 방문객이 거닐 수 있는 산책로와 휴게시설 등 면적 842㎡ 규모의 친수공간도 함께 조성한다. 남동구 관계자는 "소래포구 5부두는 배가 정박하지 않는 폐부두로 사실상 방치된 공간"이라며 "새우타워는 관광객과 주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 넣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남동구)

내년 6월께 수도권의 대표적 관광지인 인천 소래포구에 20m 높이로 새우 모양의 전망대가 들어선다. '새우타워' 주변에는 방문객이 거닐 수 있는 산책로와 휴게시설 등 면적 842㎡ 규모의 친수공간도 함께 조성한다. 남동구 관계자는 "소래포구 5부두는 배가 정박하지 않는 폐부두로 사실상 방치된 공간"이라며 "새우타워는 관광객과 주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 넣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남동구)

 내년 6월께 수도권의 대표적 관광지인 인천 소래포구에 20m 높이로 새우 모양의 전망대가 들어선다. '새우타워' 주변에는 방문객이 거닐 수 있는 산책로와 휴게시설 등 면적 842㎡ 규모의 친수공간도 함께 조성한다. 남동구 관계자는 "소래포구 5부두는 배가 정박하지 않는 폐부두로 사실상 방치된 공간"이라며 "새우타워는 관광객과 주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지역에 새로운 활기를 불어 넣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사진=남동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