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 LNG기지 인근 도로공사장서 포탄 발견
상태바
인천 송도 LNG기지 인근 도로공사장서 포탄 발견
  • 김종환 기자
  • 승인 2019.11.2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25때 중공군 사용 추정..군 폭발물 처리반 수거 조사 중

인천 연수구 송도의 한 도로공사 현장에서 포탄이 발견돼 경찰과 군 폭발물 처리반이 조사에 나섰다.

인천 송도 LNG기지 인근 도로공사장서 발견된 포탄. 52㎝ 길이의 120㎜ 포탄으로 6·25때 중공군이 사용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21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25분께 지역 내 송도 LNG기지 인근에서 도로공사 중 한 인부가 포탄을 발견해 신고했다.

인부는 “도로공사 과정에서 쌓아놓은 흙을 정리하던 중 포탄이 나왔다”고 경찰에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발견된 포탄은 52㎝ 길이의 120㎜ 포탄으로 6·25때 중공군이 사용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현재 포탄은 군 폭발물 처리반이 자세한 조사를 위해 수거해간 상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