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헬기로 야생멧돼지 정밀수색
상태바
남양주 헬기로 야생멧돼지 정밀수색
  • 이형실 기자
  • 승인 2019.11.19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19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저지 및 야생멧돼지 정밀수색·예찰을 위해 산불진화헬기를 이용한 항공 예찰활동에 나섰다. 투입 지역은 남양주시 임야 전지역으로 상황 해제 시까지 매주 화요일, 목요일 계속된다.

남양주시는 19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저지 및 야생멧돼지 정밀수색·예찰을 위해 산불진화헬기를 이용한 항공 예찰활동에 나섰다. 이날 헬기 예찰에는 남양주시 관계 공무원 및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장(5개단체)과 함께 했으며, 멧돼지 서식지 및 이동경로를 파악해 포획단원들에게 전달하고 확성기를 통해 주·야 등산객, 임산물채취자, 등산로 이외 등산객을 대상으로 총기포획 안전사고 예방 방송을 했다. <사진=남양주시>

이날 헬기 예찰에는 남양주시 관계 공무원 및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장(5개단체)과 함께 했으며, 멧돼지 서식지 및 이동경로를 파악해 포획단원들에게 전달하고 확성기를 통해 주·야 등산객, 임산물채취자, 등산로 이외 등산객을 대상으로 총기포획 안전사고 예방 방송을 했다.

5개팀 48명으로 구성된 남양주시 포획단은  특히 매주 월요일을 야생멧돼지 일제 포획의 날로 지정해 포획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또한,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는 일제 포획 주간으로 남양주시를 포함한 경계지역 8개 시·군이 대대적인 포획에 나서고 있다.

이외에도 시는 산불진압대 10개팀 43명, 산림병해충방제단 10명 등 총 53명을 활용해 상시 예찰을 실시중이며 마을방송, SNS, 현수막 설치, 문자통보 등 시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총기포획에 따른 유의사항을 적극 홍보중이다.

현재까지 남양주시 야생멧돼지 포획 실적은 18일 기준 총기사용 529마리, 포획틀 47마리 등 총 576마리이다.

남양주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이 가장 중요한 만큼 아프리카 돼지열병 차단에 앞서 시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총기포획 실시기간 동안 입산금지 등 유의사항을 반드시 지켜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