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SNS 채널 적극 활용‥시민과 진정성 있는 소통수단으로 자리매김
상태바
수원시, SNS 채널 적극 활용‥시민과 진정성 있는 소통수단으로 자리매김
  • 김희열 기자
  • 승인 2019.11.17 1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 카톡 친구 45만명 돌파‥지자체·정부 통틀어 가장 많아

제13호 태풍 ‘링링’이 한반도에 상륙한 지난 9월 6일 오후 5시 ‘수원시 카카오톡 친구’들에게 메시지가 도착했다. 수원시가 카카오톡(카톡) 메시지로 이튿날 수도권을 통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링링’ 대비 요령을 상세하게 안내한 것이다.

수원시 카톡 친구가 40만명을 돌파하면서 시민들에게 정보를 긴급하게 전할 때 요긴히 활용되고 있다. <사진=고양시>

메시지는 40만 명이 넘는 수원시 카톡 친구에게 전송됐고, 시민 피해를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됐다. 수원시는 시민들에게 정보를 긴급하게 전하거나 주요 행사를 안내할 때 카카오톡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2017년 ‘살충제 계란 파동’ 때는 “살충제 성분이 검출된 계란을 먹지 말라”는 메시지를 전송해 하루 만에 수원시에 유통된 ‘살충제 계란’ 83%를 회수하는 성과를 거뒀고, 올해는 ‘제56회 수원화성문화제 축소·정조대왕능행차재현 취소’가 결정된 직후 카톡으로 알려 시민들의 혼란을 최소화했다.

수원시 카톡 메시지 열람률은 지난해 기준으로 평균 107.1%에 이른다. 100명에게 보내면 7명에게 더 전파돼 107명이 읽었다는 의미다. 지난해 ‘수원시 버스파업 예고’ 메시지를 보냈을 때는 메시지들 받은 이들이 다른 사람들에게 전파해 열람률이 157.39%에 이르기도 했다.

수원시는 2011년 블로그 ‘도란도란 수원e야기’를 시작으로 수원시 카카오톡·페이스북 등 많은 이가 이용하는 소셜미디어(SNS) 채널을 운영하며 시민들에게 질 높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또 인스타그램 ‘우리동네’ 네이버포스트 ‘수원의 재발견’ 등 차별화된 소셜미디어를 활용해 수원 곳곳을 알리는 감성적인 사진 콘텐츠를 제공하며 시민뿐 아니라 관광객들과도 소통하고 있다.

이용자가 SNS에 댓글로 의견이나 궁금한 점을 남기면 답변을 달아 궁금증을 풀어준다. SNS는 수원시의 대표적인 소통수단으로 자리매김했다.

호응이 가장 뜨거운 SNS는 카톡 메신저다. 12일 현재 수원시 카톡 친구는 44만8천633명으로 전국 광역·기초 지자체·정부 기관을 통틀어 가장 많다. 서울시가 37만 811명, 경찰청 24만 1082명, ‘대한민국 정부’ 23만4천319명이다.

2016년 시작한 ‘카톡친구 통큰이벤트’가 카톡친구 수 증가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통큰 이벤트는 수원시와 카톡 친구를 맺으면 수원시 주요 관광지와 체험 시설을 무료·할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다.

‘2016 수원화성방문의 해’를 맞아 처음으로 진행한 통큰 이벤트는 그야말로 대박을 터뜨렸다. 2016년 3월 5079명이었던 카톡 친구 수는 같은 해 12월 말 17만3천932명으로 34배 증가했다. 카톡 친구는 지난해 3월 30만 명을 넘어섰고, 올해 6월에는 40만 명을 돌파했다.

수원시 카톡 친구가 늘어나면서 입장료 무료·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수원화성·화성행궁·수원시 박물관(3개소)·수원시립아이파크미술관 입장객 수도 큰 폭으로 증가했다.

2014~2015년 120만1천145명이었던 6개 시설 평균 입장객 수는 통큰 이벤트를 진행한 2016~2018년 151만2천506명으로 25.9% 증가했다. 통큰 이벤트 효과를 톡톡히 본 것이다. 관람객이 늘어나면서 관광체험·부대시설 수입도 증가했고, 관광지 지역상권 활성화에도 큰 힘이 됐다.

수원시의 첫 SNS인 블로그 ‘도란도란 수원e야기’는 누적 방문자가 1937만 명에 이른다. 도란도란 수원e야기는 수원시 주요 행사와 관광 정보를 제공한다. 또 댓글로 이용자와 활발하게 소통한다. 올해 2월에는 수원시 공식 블로그·페이스북을 통해 수원 출신 해외입양인 정소라(43, 여) 씨의 부모를 찾는 캠페인을 펼치기도 했다.

수원시는 대외적으로 SNS 활용 성과를 인정받으며 ‘SNS 활용 우수 지자체’로 확고하게 자리매김했다. 지난 10월에는 ‘제9회 대한민국 SNS 대상’ 기초지방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받으며 2013·2015년 대상, 2018년 최우수상에 이어 ‘4회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SNS 대상’은 공공기관과 기업의 SNS 활용 성과를 평가해 우수 기관을 선정하는, 국내 SNS 분야 최고 권위의 상이다.

또 2014년 ‘대한민국 인터넷 소통대상’ 공공 부문 대상, 2016년 ‘대한민국 블로그어워드’ 공공 부문 종합대상, 2017년 ‘대한민국 인터넷 대상’ 사회진흥 부문 과학기술통신부장관상, 2019년 대한민국PR대상 우수상을 잇달아 받았다. 최근에는 ‘제5회 2019 올해의 SNS 대상’에서 카카오톡 부문 대상을 받았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대 흐름에 맞는,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SNS 채널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시민과 진정성 있는 소통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