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소방서, 심폐소생술로 6명 생명 구한 김대기 소방장 등 하트세이버 수여
상태바
연천소방서, 심폐소생술로 6명 생명 구한 김대기 소방장 등 하트세이버 수여
  • 한성대 기자
  • 승인 2019.11.1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천소방서는 14일 119구급대 소속 김대기 소방장과 김용규, 김민호, 김정연, 박정규, 소방교 김효선 대원에게 하트세이버 인증서와 엠블렘을 수여했다.

연천소방서는 14일 119구급대 소속 김대기 소방장과 김용규, 김민호, 김정연, 박정규, 소방교 김효선 대원에게 하트세이버 인증서와 엠블렘을 수여했다. 특히 올해로 총 6번·5번의 소중한 생명을 구하며 하트세이버 '기장'을 수여 받은 김대기 소방장, 김용규 소방장은 연천소방서 최다 하트세이버 수상자가 됐다. <사진=연천소방서>

하트세이버(Heart Saver) 선정 기준은 심정지 또는 호흡정지로 위험에 놓인 환자를 심폐소생술 또는 자동심장충격기 등을 활용해 소생시킨 사람으로, 병원 도착 전 심전도 회복, 환자의 의식을 회복, 병원 도착 후 72시간 이상 생존 등을 모두 충족할 경우 하트세이버 수여 대상자로 선정된다.

올해로 총 6번·5번의 소중한 생명을 구하며 하트세이버 '기장'을 수여 받은 김대기 소방장, 김용규 소방장은 연천소방서 최다 하트세이버 수상자가 됐다.

연천소방서 김대기 구급팀장은 “적극적인 구급활동으로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